尹 `총력 안보` 힘써야.. "북, 총선 개입 도발 예상돼"


31일 열린 제57차 중앙통합방위회의에서 윤 대통령이 북한의 최근 군사적 도발 고조 상황을 규탄하며 민관 차원의 `총력 안보`에 힘써야 한다고 강조했다.

 



이어 북한 정권은 지난 70년 동안 중요한 정치 일정이 있는 해에는 늘 사회 교란과 심리전, 그리고 도발을 감행했다며 북한의 도발과 위협에 맞서 국민의 안전을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.

 

윤 대통령은 올해도 접경지 도발, 무인기 침투, 가짜 뉴스, 사이버 공격, 후방 교란 등 여러 도발이 예상된다며 중앙통합방위회의는 우리의 단합된 의지를 보여주는 북한에 대한 경고의 자리라고 밝혔다.